자유게시판

로아프로토콜 1차 프리세일이 성황리에 종료되었습니다.

암호화폐는 2009년 서브프라임 모기지론 사태에서 촉발된 글로벌 금융위기에서 파생된 디지털화폐입니다. 보안성, 개방성 등을 모토로 하여 전세계인들에게 확산되고 있는 중이죠. 처음으로 암호화폐인 비트코인을 만든 사토시 나카모토는 투명한 금융서비스를 꿈꾸며 이를 대체할 수 있는 코인으로 비트코인을 만들게 되었습니다.

사토시 나카모토가 비트코인을 만든지 10년이 지난 지금 그런데 얼마나 대중에게 금융에 있어서 암호화폐가 와닿았는지는 생각해볼 만합니다. 금융하면 리플이라고 하지만 리플자체가 일반 대중이 사용하기 위해 만들어진 암호화폐가 아니라 대형 은행들끼리 전송을 하면서 쓰는 스위프트 망을 대체하기 위해 만들어진 코인이기 때문이죠.

이러한 시점에서 매력적인 금융 플랫폼으로서 자신의 역할을 규정지은 토큰이 나왔으니 그 이름이 로아프로토콜입니다. 일단 로아프로토콜은 새로운 금융생태계를 꿈꾸고 있습니다. 로아라는 이더리움 기반의 토큰을 발행하여 스테이킹을 하게 되면 그에 따른 보상을 투자자에게 제공해주는 걸 목표로 하고 있는 토큰입니다.

로아 플랫폼으로 LDEX와 C2C P2P 등의 방식이 사용되는 데요. 이것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LOA PURE @https://loaprotocol.io/ 발췌

국내에서 발행하는 코인으로, 자체 플랫폼에서 활용되는 토큰, 코인으로써 사용됩니다. 우리가 여기서 주목해야할 것은 LDEX, C2C, P2P입니다. 이들은 플랫폼에서 서비스하는 카테고리로서 신용정보 조회 없는 대출, 스테이블 코인으로 전세계 화폐 지원 등 현 금융시장의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많은 고민을 한 흔적이보이는 영역입니다. 이와 함께 LOA CARD와 PAY를 지원해 실생활에 적용하겠다하는 오프라인 생태계 구축도 지원한다고하니, 세계적으로 활발히 이뤄지는 블록체인 실생활화 진행도 함께 준비함으로써, 여러 방면에서 긍정적으로 생각해볼만 합니다.

LOA RROTOCOL _ Structure

로아 코인의 구조적 특징은 다음과 같습니다. TYPE은 ERC-20모델이며 총 발행한도는 20억개입니다. 토큰 분배에 대한 계획은 공식 홈페이지(https://loaprotocol.io/)를 통해 확인할 수있으며 토큰 분배 지표에 따르면 20억개 중 42%는 SALE기간 동안 유통되며 약 8억 4천개가량 집계됩니다. 공식 커뮤니티 채널에서 들려오는 이야기로는 비공식적 상장가는 약 30원, 이를 현금 가치로 환산할 경우 25,200,000,000원으로 추산된다. 물론 향후 유통되는 흐름에 따라 로아팀의 공식적인 입장은 여기까지입니다. 토큰 가치가 제고되어야 위에 있는 추산이 실현이 되겠죠

출처 : LOA Staking Wallet

핵심사업영역 중 눈에띄는 상품으로 스테이킹 월렛(Staking Wallet)이 있습니다. 암호화폐 예치 서비스라는 독특한 서비스인데 자신의 토큰을 스테이킹 함으로써 많은 수익을 가져다 주는 걸 컨셉으로 합니다. 처음 예치할 때 금액 가치를 산정해서 회수할 때까지 그 가치를 보존시켜준다는 것입니다. 즉, 로아가 100원일 때 예치하면 회수할 때도 100원에 대한 이자로 지급한다는 것이며 이렇게 될 경우 LOA 코인의 가치가 하락하더라도 위험에서 보존될 수 있다는 것이다. 떡상할 때 팔고 떡락할때 사는 시세차익으로써의 수익실현 이외 새로운 수익모델을 제공하는 것이고 이것이 LOA가 말하는 암호화폐의 새로운 수익모델 입니다.

1차 Pre-sale에 50,000,000 LOA 기관투자가 진행되며,

기존 투자자들과 동일한 가격(0.014$)과 락업정책의 조건이 적용됩니다.

2차 프리세일의 1 LOA당 세일 가격은 0.016$ 이며,

투자자와 동일한 조건의 기관투자 유치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2차 세일 종료후 Main-Sale 및 IEO를 진행하고,

이후 곧 거래소 상장 예정입니다.

2차 프리세일은 19일 오후 8시부터 시작됩니다.

무애호 무애호 · 2019-07-15 00:15 · 조회 13
전체 0

문의하기